절대민주주의

예술인간의 탄생

인지자본주의

아우또노미아

위험한 언어

동물혼

몸의 증언

자본과 정동

자본과 언어

금융자본주의의 폭력

비로소 웃다

아내의 시

리듬분석

봉기

노동하는 영혼

과학의 새로운 정치사회학을 향하여

혁명의 영점

캘리번과 마녀

가부장제와 자본주의

선언

다중과 제국

네그리의 제국 강의

탈정치의 정치학

옥상의 정치

시민을 발명해야 한다

텔레코뮤니스트 선언

매혹의 음색

모차르트 호모 사피엔스

공산주의의 현실성

베르그손, 생성으로 생명을 사유하기

자립기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제국의 게임

산촌

생이 너무나 즐거운 까닭

빚의 마법

9월, 도쿄의 거리에서

공유인으로 사고하라

정동 이론

정동의 힘

마이너리티 코뮌

대테러전쟁 주식회사

크레디토크라시

예술로서의 삶

가상계

가상과 사건

천만 관객의 영화 천만 표의 정치

잉여로서의 생명

로지스틱스

기린은 왜 목이 길까?

집안의 노동자

사건의 정치

기호와 기계

부채 통치

정치 실험

일상생활의 혁명

지금 만드는 책

예술적 다중의 중얼거림

Pourparlers

개미집 | 이상호 지음 | 2007.2.2

오정민, 2010-12-20 19:45:57

조회 수
269
개미집 표지.jpg


지은이  이상호  |  정가  6,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7년 2월 2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5 

ISBN  9788986114959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인의 말


아직 가야할 길이 멀기만 합니다.

뒤돌아보니 어설픈 발자국들이 제자리를 찾지 못해

길 위에 떠 있습니다.


하나둘 생각나는 지나온 일들이

부끄럽기도 하고 후회도 되지만

내가 살아온 길 후회하지 않으렵니다.


지금은 ‘자본의 바쁜 길’ 위에서 잠시 쉬고 있습니다.

땀 흘린 만큼 정당한 대가를 받을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하루라도 빨리 현장에 가기 위해, 

매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첫 시집이 세상에 나올 수 있도록 이끌어주신

‘객토동인’ 선배님들과 

따뜻하게 보살펴주신 여러 선생님들께

머리 숙여 고마운 인사를 드립니다.


끝으로 기꺼이 시집을 펴내 주신 

‘도서출판 갈무리’ 식구들께도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합니다.

몇 년째 자식의 자리, 남편의 자리, 아버지의 자리를

제대로 지키지 못했습니다. 

저는 오늘도 식구들 곁으로 돌아가기 위해 

쉬지 않고 병실을 걷습니다. 

오늘따라 문득, 홀로 누워 계신 어머니가 보고 싶습니다.

아이들과 씨름하고 있을 아내도 보고 싶습니다.


겨울바람은 찬데…….


2007년 1월

마산의료원 병실에서

이상호


 

 이상호 시인 소개


1971년 경남 창원 출생으로 1999년 제11회 <들불문학상>을 받으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하였다. <경남 민족문학작가회의> 회원, <객토문학동인>으로 활동 중이다. 2004년 작업 중 사고로 현재까지 병원 생활을 하고 있다. 하루라도 빨리 현장에 가기 위해 매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시작 활동도 모색하고 있다.

 

 

발문


한 사람의 아픔은 세상의 아픔이다 (서정홍 시인)


언제부턴가 내 마음은 나도 모르게 농촌 들녘으로 달려가고 있었다. 나이 더 들기 전에, 몸과 마음이 더 무너지기 전에,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돈 경제’에서 벗어나 ‘살림살이 경제’를 익히며 살고 싶었다. ‘돈 안 되고 힘들어서’ 모두 버리고 떠난 농촌을 선택한다는 것은 그리 쉬운 일이 아니었지만, 내 삶을 가꾸기 위해서는 스스로 떳떳하게 살아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입만 살아서 농촌이니 환경이니 생명이니 떠들고 돌아다닌 지 십 년 남짓 흘렀으니 마땅히 내뱉은 말에 책임도 져야 하지 않겠는가.

그리고 가장 낮은 곳에서, 내가 아니면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는 곳에서, 땀 흘려 일하고 일한 만큼 당당하게 밥 한 그릇 비울 줄 알아야 살아있는 시를 쓰지 않겠는가. 한평생 살면서 시 한편 쓰지 않아도 좋다. 꼭 시를 써야 시인이겠는가. 시를 쓰지 않고도 시인보다 더 좋은 사람을 만나면 ‘그래, 이 분이 바로 시인이다.’는 생각이 들 때가 많지 않던가. 

지지난해 봄, 사십 년 넘도록 살던 도시를 떠나 합천 황매산 자락, 열 가구밖에 안 되는 작고도 깊은 산골마을로 삶터를 옮겼다. 대문조차 없을 만큼 자유롭게 사는 작은 마을이다. 어느 산골마을이나 마찬가지로 모두 늙으신 농민들만 살고 있기 때문에 농사철이 아니면 한해 내내 ‘절간’처럼 조용한 마을이다. 

오래 묵은 논밭을 빌려 땀냄새 사람냄새 맡으며 ‘제대로’ 살기 위해 농사꾼이 되었다. 내 가진 것 비록 적어도, 남은 삶을 몽땅 바쳐 일할 수 있는 논밭이 있으니 얼마나 신나고 즐거운 일인가. 그러나 철이 바뀌고 해가 지날수록 이런 말이 자꾸 들려왔다.

‘정홍아, 너는 아직 농사꾼이 아니다. 흙을 밟고 농사를 짓는다고 다 농사꾼이 되는 것은 아니다. 농사꾼의 마음을 지녀야 진짜 농사꾼이 되는 것이다. 그리고 네 놈이 시를 쓴다고 시인이 아니다. 시인의 마음을 지녀야 진짜 시인이 되는 것이다.’

나는 흙을 밟고 농사지으면서 깨닫기 시작했다. 나는 아직 농사꾼도 아니고 시인도 아니라는 것을.

시집 발문에 왜 내가 살아가는 이야기를 쓴 것일까? 곰곰이 생각해 보았다. 언젠가 이상호 시인뿐만 아니라 이 땅에서 시를 쓰고 시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들이 자연(농촌)으로 돌아오기를 바라는 마음이 간절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사람이 흙에서 왔으니 흙으로 돌아가야 하지 않겠는가. 가난하고 불편하더라도 다시 흙으로 돌아가서 흙냄새 맡으며 삶을 이어가야 ‘사람냄새’ 나지 않겠는가.

 

(이 발문은 부분 발췌한 것으로 전문은 <개미집> 시집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목차  


시인의 말

제1부 겨울 한낮에

말없는 사람들
봄나들이
야간작업
죽순 하나
불나방
일밖에 모르고
비정규직
목수 김씨
덕하에 가면
그 겨울 어느 날
겨울
합포만
겨울 한낮에
눈길
회전그네
전화
내가 할 수 있는 것
비정규직 노동자
 

제2부 서른여섯 해

사랑은 깊어만 가고
야간작업 마치고
벚꽃보다 더 환한 
어느 봄날 
의령 예술촌
밥 
여름휴가 
초승달 
고향 생각에 젖어 
개미집 
서른여섯 해 
달빛 
아버지 제삿날 
그림자 
이삿짐을 싸며 
메주를 보며
새해 첫 날
봄이 오면
 

제3부 손바닥에 핀 봄꽃

손바닥에 핀 봄꽃
아침
이런 날
아침회의
가불인생
하루
알소금 입에 물고
퇴근시간
비 오는 날
대기근무
손전화기 들어 보이는데
도장공 정우 형의 넋두리
긴급출동
중고
운수 좋은 날 
토요일 오후
 

제4부 신문을 보다가

흔적 
봄비 오는 밤 
창문에 기대어 
신문을 보다가 
짜장면 
내 자리 
질긴 어둠 
발자국 소리를 잊는다 
겨울비 내리는 날 

발문 서정홍(시인) 
한 사람의 아픔은 세상의 아픔이다

0 댓글

Board Menu

목록

Page 9 / 11
Status 섬네일 제목
  섬네일

거꾸로 서서 굴리다 | 조수옥 지음 | 2007.12.12

『거꾸로 서서 굴리다』 지은이 조수옥 정가 6,000원 | 쪽수 88쪽 출판일 2007년 12월 12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 무선철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7 ISBN 9788961950015 | 보도자료 거꾸로_서서_굴리다_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인의 말 말의 亂世다. 말이 말의 과녁을 향해 화살을 겨누고 말과 말이 서로 날뛰다가 말에 상처를 입는다. 그걸 치유하기 위해 말은 말의 시간을 필요로 한다. 가끔 산에 올라 너럭바위에 노을과 함께 앉는 날이면…

  섬네일

쌀의 노래 | 객토문학 동인 지음 | 2007.9.29

지은이 객토문학 동인 | 정가 6,000원 | 쪽수 104쪽 출판일 2007년 9월 29일 | 판형 변형신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26 ISBN 9788986114492 | 보도자료 쌀의노래_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책을 내면서 지루한 장맛비가 연일 이어집니다. 가늘게 내리는 비속에서 논 가운데 노인 한 분이 비옷을 입고 엎드려 있습니다. 논매기를 하는 사람 또한 한포기의 나락같이 비에 젖고 있는 풍경이 애잔합니다. 수 천 년 전부터 인간의 뼈이고 살…

  섬네일

개미집 | 이상호 지음 | 2007.2.2

지은이 이상호 | 정가 6,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7년 2월 2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5 ISBN 9788986114959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인의 말 아직 가야할 길이 멀기만 합니다. 뒤돌아보니 어설픈 발자국들이 제자리를 찾지 못해 길 위에 떠 있습니다. 하나둘 생각나는 지나온 일들이 부끄럽기도 하고 후회도 되지만 내가 살아온 길 후회하지 않으렵니다. 지금은 ‘자본의 바쁜 길’ 위에서 잠시 쉬고 있습니다. 땀 흘…

  섬네일

물으면서 전진한다 | 조성웅 지음 | 2006.11.13

물으면서 전진한다 지은이 조성웅 | 정가 6,000원 | 쪽수 192쪽 출판일 2006년 11월 13일 | 판형 국판 변형 (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24 ISBN 9788986114935 | 보도자료 물으면서전진한다_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인 서문 이 땅의 밑바닥, 가장 어렵고 힘든 조건에서 인간다운 삶의 존엄을 위해 일어섰던 대공장 사내하청노동자들의 투쟁, 토목건축, 플랜트 건설노동자들의 투쟁, 기간제, 특수고용노동자들의 투쟁은 21세기 초입의 가장…

  섬네일

칼 | 객토문학 동인 지음 | 2006.7.7

지은이 객토문학 동인 | 정가 6,000원 | 쪽수 144쪽 출판일 2006년 7월 7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3 ISBN 9788986114904 | 보도자료 객토문학_칼_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5집을 내며 2년만에 5집을 낸다. 굳이 이유를 설명한다면 창작을 바탕으로 하는 실천적 조건들이 눈 깜작할 사이에 나타났다 사라지는 첨단 사회 환경을 내적 역량이 따라가지 못하는 탓이라고 해야겠다. 결국은 변명이다. 고민은 늘 가까이 있지만, …

  섬네일

젖은 몸에서 김이 난다 | 신은립 지음 | 2005.4.18

지은이 신은립 | 정가 6,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5년 4월 18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2 ISBN 9788986114782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책의 내용 소개 이 시집은, 삼년 전 첫 시집 『늦게 핀 꽃』(도서출판 경남)을 낸 후 두 번째 시집으로 공장에서 쓴 시가 아닌 농촌에서 쓴 시들입니다. 공장에서 쓴 시와 농촌에서 쓴 시의 닮은 점을 들라면 일하는 사람들이 쓴 시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한때 유행처럼 농촌시가 …

  섬네일

두어 번 날갯짓에 명왕성을 난다 | 유영초 지음 | 2005.3.20

지은이 유영초 | 정가 6,000원 | 쪽수 126쪽 출판일 2005년 3월 20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1 ISBN 9788986114768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한국에 시인은 많다. 문인들이 차려놓은 단상, 그 문단에 오른 시인도 많거니와 거기에 오르지 않거나 오르지 못한 시인들도 많을 것이다. 『두어 번 날갯짓에 명왕성을 난다』도 문단에 데뷔한 적이 없는 유영초의 첫 시집이다. 그래서 그의 시는 전통적인 시적 의장(意匠…

  섬네일

저 겨울산 너머에는 | 표성배 지음 | 2004.5.15

지은이 표성배 | 정가 6,000원 | 쪽수 127쪽 출판일 2004년 5월 15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20 ISBN 9788986114669 | 보도자료 저겨울산너머에는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창원의 노동자 시인 표성배 씨가 『아침 햇살이 그립다』(갈무리 刊/2001)에 이어 두 번째 시집 『저 겨울산 너머에는』(갈무리 刊/2004)을 펴냈다. 1966년 경남 의령에서 태어난 표성배 시인은 1995년 제 6회 <마창노련문학상>을 수상하였고…

  섬네일

지리한 장마, 그 끝이 보이지 않는다 | 정은호 지음 | 2003.10.30

지은이 정은호 | 정가 6,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3년 10월30일 | 판형 국판(128*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9 ISBN 9788986114577 | 보도자료 지리한장마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창원의 노동자시인 정은호 씨가 첫 시집 『지리한 장마, 그 끝이 보이지 않는다』(갈무리/2003)를 펴냈다. 1965년 경남 진주에서 태어난 정은호 시인은 한국방송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하였고 1999년 <들불문학상>을 수상하였으며 <객토문학> 동인…

  섬네일

호루라기 | 객토문학 동인 | 2003.9.29

지은이 객토문학 동인 | 정가 6,000원 | 쪽수 112쪽 출판일 2003년 9월 29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8 ISBN 9788986114553 | 보도자료 minor18_호루라기보도자료.pdf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호루라기 소개 경남 마산창원 지역의 노동자시인 모임인 <객토문학> 동인들이 전국의 노동시인들과 함께 지난 1월 창원에서 분신 자살한 노동열사 배달호 씨를 추모하는 시집을 펴냈다. 두산중공업 노동자 배달호 열사는 1월 9일 새벽 6시경, 회…

  섬네일

눈 내리는 저녁 | 문영규 지음 | 2002.12.12

지은이 문영규 | 정가 5,000원 | 쪽수 152쪽 출판일 2002년 12월12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7 ISBN 9788986114539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인터파크 시집 소개 전체 5부로 나뉘어진 이 시집에는 모두 80여편의 시가 실려 있다. 2부까지는 고향에 대한 애환과 그리움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3~5부는 노동자 생활의 단면과 질곡의 삶을 노래하고 있다. 문영규 시인의 시집을 읽으면 마냥 외롭다. 자본주의 사회의 비정함이란 한곳에 정착하…

  섬네일

부디 우리에게도 햇볕정책을 | 객토문학 동인 지음 | 2002.11.25

지은이 객토문학 동인 | 정가 5,000원 | 쪽수 136쪽 출판일 2002년 11월 25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6 ISBN 9788986114522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인터파크 시집 소개 산다는 건 끊임없이 싸우는 일이다. 싸워서 이기는 일이다. 싸우고 또 싸워서 마침내 세상을 바꾸듯 우리의 일터를 당당히 지켜낼 것이다. 그리하여 우리의 삶의 질을 끌어올리는 일에 앞장 설 것이다. 이번 3집에 그 과정을 담았다. 많은 애정과 채찍을 바란다. 3집을 …

  섬네일

지리산의 달빛 | 표광소 지음 | 2002.8.27

지은이 표광소 | 정가 5,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2년 8월 27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5 ISBN 9788986114515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인터파크 시집 소개 표광소 시인은 소재나 관점에서의 협소함을 넘어 삶의 힘의 다양한 발현을 다양한 방식으로 포착∙구현하는 방향으로 나아간다. 이 과정에서 몇 가지 서로 연관된 경향이 눈에 띈다. 그 하나는 그가 인간과 비(非)인간의 연속성을 시에 구현하기 시작한 점이다. 해설 시인 표광소…

  섬네일

어둠 속에서 별처럼 싹이 트다 | 조수옥 지음 | 2002.4.30

지은이 조수옥 | 정가 5,000원 | 쪽수 96쪽 출판일 2002년 4월 30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4 ISBN 9788986114478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조수옥 시인의 시에서는 인간의 체온이 느껴진다. 이웃과의 따뜻한 유대, 노동하는 자에 대한 깊은 애정도 큰 덕목이다. 그 무엇보다 그의 시는 현대시의 난삽함과 자폐증에서 벗어나 있다. 평이한 듯 하면서도 결코 가볍지 않다. 그의 시에는 이 땅에서 살다간, 이 땅에서…

  섬네일

슬픈 희망 | 김기홍 시집 | 2002.1.20

지은이 김기홍 | 정가 5,000원 | 쪽수 160쪽 출판일 2002년 1월 20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3 ISBN 9788986114423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세상이 아무리 변한 것 같아도 전혀 달라지지 않은 구석이 있다는 것을 말하고 있는 시, 오랜 만에 살아서 펄펄 뛰는 시, 절규가 살아 있는, 치열하고 뜨거운 시를 본다. 김기홍 시인의 시는 땀에 절은 질펀한 시이면서, 흙처럼 따스하다. 살기 위해, 오늘 또 하루를 살아…

  섬네일

아침 햇살이 그립다 | 표성배 지음 | 2001.9.29

지은이 표성배 | 정가 5,000원 | 쪽수 152쪽 출판일 2001년 9월 29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2 ISBN 978-89-86114-41-0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표성배 시인의 시는 곧은 소리다. 홀로 떨어져 부서지지만, 그 부서짐은 다시 곧은 소리로 살아나 다른 곧은 소리를 부르고 있다. 곧지만, 쇠소리가 나지 않고 다른 이의 마음속 곧은 소리를 부르는 시. 노동자가 낡은 기계 부속품처럼 버려지는 시대. 종이 한 장으로…

  섬네일

절망하기에도 지친 시간 속에 길이 있다 | 조현문 지음 | 2001.6.30

지은이 조현문 | 정가 5,000원 | 쪽수 168쪽 출판일 2001년 6월30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1 ISBN 89-86114-38-0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시집 소개 나의 시집이 당대 실천 --- 투쟁의 작은 기록이라면 이 시집의 운명은 스스로의 길을 찾아 갈 것이다. 함께 했던 동지들과 아내, 아버지 어머니의 방식으로 나의 활동을 침묵으로 지지해 준 부모님께 이 시집을 바친다. 후기 "이제까지 내가 쓴 시 보잘것없다. 내 나이 마…

  섬네일

연둣빛 새순 | 일과시 동인 지음 | 2001.2.27

지은이 <일과 시> 동인 | 정가 5,000원 | 쪽수 136쪽 출판일 2001년 2월27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10 ISBN 89-86114-36-4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시집 소개 일하는 가운데 즐거움이 없다면 노동이 아니라 노역이지요. 이제껏 우리는 노동을 한 번도 해보지 못했습니다. 더욱더 참담한 것은 지금 이 순간 노역이나마 할 수 있느냐, 없느냐조차 보장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노예의 멍에를 벗고 노동…

  섬네일

산동네 백일홍 | 박인섭 지음 | 2000.12.29

지은이 박인섭 | 정가 5,000원 | 쪽수 128쪽 출판일 2000년 12월29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9 ISBN 89-86114-34-8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시집 소개 왕십리를 생각할 때 마다 그 산동네 언저리에 피어 있는 백일홍을 떠올리게 된다. 재개발의 거대한 프로젝트 속에 섬처럼 갇혀 있는 잿빛 왕십리에 , 한 점의 원색으로 시인 박인섭은 아직도 그 산동네를 지키고 있다. 이 시집에 담기 시들은 결코 …

  섬네일

너는 나의 나다 | 전국노동자문학회 지음 | 2000.11.7

지은이 전국노동자문학회 | 정가 5,000원 | 쪽수 172쪽 출판일 2000년 11월 7일 | 판형 국판(128x210)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마이노리티시선 8 ISBN 89-86114-33-X | 보도자료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시집 소개 전태일 열사 30주기를 맞아 그러한 우리의 성과와 현재를 냉엄하게 돌 아보기 위해 이 시집을 준비했다. 준비에 힘쓴 전국노동자문 학회 일꾼들과 이에 공명하여 동조해준 여러 시인들, 그리고 흔쾌히 출판을 맞아 준 갈무리에 지면을 통…




▷ Tel 02) 325 - 1485 | Fax 02) 325 - 1407 |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8길 9-13 [서교동 464-56] (우편번호:04030) | galmuri94@gmail.com | @daziwonM
▷ Galmuri Publishing Co. 9-13, Donggyo-ro 18-gil, Mapo-gu, Seoul, South Korea (04030)
▷ 계좌번호: 국민은행 762302-04-029172 [조정환(갈)]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