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민주주의

예술인간의 탄생

인지자본주의

아우또노미아

위험한 언어

동물혼

몸의 증언

자본과 정동

자본과 언어

금융자본주의의 폭력

비로소 웃다

아내의 시

리듬분석

봉기

노동하는 영혼

과학의 새로운 정치사회학을 향하여

혁명의 영점

캘리번과 마녀

가부장제와 자본주의

선언

다중과 제국

네그리의 제국 강의

탈정치의 정치학

옥상의 정치

시민을 발명해야 한다

텔레코뮤니스트 선언

매혹의 음색

모차르트 호모 사피엔스

공산주의의 현실성

베르그손, 생성으로 생명을 사유하기

자립기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제국의 게임

산촌

생이 너무나 즐거운 까닭

빚의 마법

9월, 도쿄의 거리에서

공유인으로 사고하라

정동 이론

정동의 힘

마이너리티 코뮌

대테러전쟁 주식회사

크레디토크라시

예술로서의 삶

가상계

가상과 사건

천만 관객의 영화 천만 표의 정치

잉여로서의 생명

로지스틱스

기린은 왜 목이 길까?

집안의 노동자

사건의 정치

기호와 기계

부채 통치

정치 실험

일상생활의 혁명

지금 만드는 책

예술적 다중의 중얼거림

Pourparlers

국가에서 마을로 | 전명산 지음 | 2012.10.13

김정연, 2012-10-15 13:00:03

조회 수
482

vil_270.jpg


From the State to the Village


21세기 대한민국의 커뮤니케이션 구조 변화에 대하여



역사상 어떤 시대에도 지배층과 피지배층이 같은 속도의 미디어를 사용한 적은 없었다.


타인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공동체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위대한 개인들이 이끌어갈, 

21세기 대한민국의 모습을 뚜렷하게 보여주는 책


12년간의 IT 경력을 기반으로 8년간의 고민과 연구 과정을 거쳐 탄생한 역작!


지은이  전명산  |  정가  15,000원  |  쪽수  248쪽

출판일  2012년 10월 13일  |  판형  신국판 변형 (145×215)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Potentia, 다중지성 총서 04

ISBN  9788961950565  |  보도자료  국가에서마을로_보도자료.pdf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딘, 교보문고, 인터파크, 예스24



『국가에서 마을로』 출간의 의의 


IT 업체에서 12년 넘게 근무해온 서비스기획 전문가인 저자 전명산의 첫 번째 저서. 인류학, 커뮤니케이션 이론, 사회이론, 정보사회론, 웹2.0 등 다양한 영역의 이론과 더불어 원시공동체가 사는 모습, 3․1운동과 촛불집회의 비교분석, 개똥녀 사건, 네티즌 수사대, 지하철 게릴라 시위 등의 역사적 사례들을 ‘통섭’하며 우리 사회의 커뮤니케이션 구조를 치밀하게 분석한다. 이러한 역사문화적 성찰을 토대로, 저자는 현대 사회가 빛의 속도에 달하는 커뮤니케이션 기술의 발달로 인해 “마을”이 되었다고 진단하며, 앞으로 우리 사회가 나아갈 방향은 ‘집단지성’을 활용하여 사회적 협업을 구축하는 것이라고 제안한다. 

현대사회는 인터넷을 통한 실시간 커뮤니케이션으로 공동체 전체가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사회가 되었으며, 더 나아가 공동체 개개인들이 공동체 전체의 현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사회가 되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의 발달이 그 예라고 할 수 있다. 공동체 내부가 절대속도로 커뮤니케이션하면서, 공동체 구성원 전체가 공동체 전체에 대한 정보를 순식간에 공유하게 되고, 개인이 공동체 전체를 조망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우리 사회가 현재 어디에 놓여 있고 어디로 가고 있는지를 알고 싶다면, 또한 차기 정부의 IT 정책을 고민하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읽어봐야 할 책이다. 



국가에서 마을로 내용 소개


대한민국은 하나의 마을국가?


21세기에 이르러 왜 개똥녀 사례와 같은 사생활 침해 현상이 빈번하게 발생할까? 촛불집회가 가능했던 근본적인 원인은 무엇일까? 황우석 논쟁, 디워 논쟁, 광우병 논쟁 등 전국적인 규모의 논쟁들이 벌어질 수 있었던 근본적인 배경은 무엇일까? 게시판과 SNS, 무선인터넷과 스마트폰이 보편화된 우리 사회는 어느 지점에 있고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까? 

이 책의 저자는 우리가 ‘마을’에 살고 있다고 주장한다. 대한민국 자체가 이미 하나의 마을이라는 것이다. 이런 측면에서 그의 주장은 ‘마을국가론’이라고 불러도 될 것이다. 그가 여기서 말하는 마을은 근대화 이후의 마을이 아니라, <아마존의 눈물>에 나오는 원시부족의 마을과 같이, 소규모 자립공동체를 형성하고 있는 마을을 의미한다. 인구 수천만 명이 살아가는 대한민국이 수십 명에서 수백 명이 살아가는 작은 마을 공동체와 비슷하다고 말할 수 있는 근거는 무엇일까?
저자는 “역사상 어떤 시대에도 지배층과 피지배층이 같은 속도의 미디어를 사용한 적은 없었다”라는 말로 우리 시대의 특징을 요약한다. 그것은 단지 속도의 문제가 아니다. 절대속도로 커뮤니케이션하는 공동체 구성원들은 모두 공동체 전체에 대한 정보를 순식간에 공유하게 되고, 개인은 손쉽게 공동체 전체를 조망할 수 있게 되었다. 이런 의미에서 대한민국은, 나아가 지구는 이미 하나의 마을이다. 블로그, 트위터 같이 개인들 그 스스로가 미디어가 됨으로써, 인터넷을 통해 지구 반대편 저 구석의 가장 사소한 소식까지도 듣고 볼 수 있는 사회가 되었다. 이제 개인들은 사회 구석구석 벌어지는 사건들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게 되었다. 


판옵티콘 사회에서 홀롭티시즘 사회로


새로운 경향을 한마디로 표현한 것이 ‘홀롭티시즘’이란 개념이다. 홀롭티시즘은 판옵티콘을 완전히 뒤집은 개념으로, 판옵티콘이 소수가 다수를 일방적으로 바라보는 구조라면, 홀롭티시즘은 다수가 공동체 전체를 볼 수 있는 구조를 말한다. 저자는 우리가 사는 사회가 홀롭티시즘의 초입에 있는 상태라고 말한다. 촛불집회, 지하철 게릴라 시위, 네티즌 수사대 등 최근 우리가 새롭게 경험한 일련의 사건들이 바로 그러한 사회적 경향의 초기 모습이다. 

그래서 우리 사회에는 ‘빅브라더’의 사회가 될 가능성과 더불어 ‘위대한 개인들’이 이끌어가는 새로운 유형의 사회가 될 가능성이 공존한다. 그래서 새로운 사회를 구성하기 위해서는 홀롭티시즘적인 관점에서 사람들이 공동체 전체에 대한 지식과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 시대의 과제이다. 저자는 구글, 위키피디아 등의 웹 2.0 서비스의 사례들을 통해, 우리는 우리에게 필요한 커뮤니케이션 구조를 손쉽게 만들어낼 수 있는 사회에 살고 있다고 말한다. 저자가 마지막 장에서 제시하는, 다수 개인들의 협업에 기반한 농산물 생산량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검증인, 대한민국실록 등은 홀롭티시즘적인 공간을 가속화하기 위해 어떤 도구들이 필요하고 현재 가용한 자원들로 어떤 도구들을 만들 수 있는지를 잘 보여주는 사례들이다. 


집단지성으로 농산물 파동을 막는다?! 홀롭티시즘을 가속화할 실질적인 정책제안들


저자는 이 책에서 각종 사회문제를 집단지성의 힘으로 해결할 수 있는 홀롭티시즘적 정책제안들을 함으로써 자신의 주장에 현실성을 부여하고 있다. 예컨대 농산물이 과소생산되거나 과대생산되어 폭등하거나 폭락하는 농산물 파동은 거의 해마다 반복되고 있는데, 2012년 9월에도 소고기 돼지고기 생산량이 많아지면서 산지에선 또 가격폭락 현상이 되풀이되고 있다. 이에 대해 저자는 집단지성에 기반하여 농산물 파동을 막는 시스템(가칭 ‘대풍’)을 제안한다. 

시스템 구조는 비교적 간단하다. 농부들이 직접 자기가 심은 생산량을 ‘대풍’에 기록하고, 그렇게 기록된 생산물의 총합은 누구나 볼 수 있게 공개되어 또 다른 농부가 이것을 참고하는 것이다. 즉 현재 재배가 시작된 농산물의 총량을 실시간으로 보여줌으로써, 다른 농부들이 농작물을 선택할 때 무엇이 많이 재배되고 있는지 무엇이 적게 재배되고 있는지를 알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소나 돼지를 예로 든다면, 전염병 등이 휩쓸고 난 뒤 2~3년 뒤에는 거의 매번 가격폭락을 맞는데, 이것은 농부들이 전국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새끼돼지를 키우기 시작했는지를 모르기 때문에 너도나도 돼지 새끼를 키우기 때문이다. 그런데 만약 현재 분양된 새끼돼지 수가 얼마나 되는지를 실시간으로 알 수 있다면 내가 지금 돼지를 키우기 시작해도 되는지 아닌지를 쉽게 판단할 수 있다. 이 ‘대풍’에는 온라인 백과사전 위키피디아처럼 농부들 각자가 자율적으로 참여하지만, 그 참여가 농산물 생산량 전체를 모니터링할 수 있는 거대한 데이터를 생산하여 경제 현황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다. 저자는 이외에도 ‘객관적인 사실이 무엇인지를 정확하게 검증해주는 <검증인>이라는 시스템, 사회적 영향력이 있는 정치인, 언론인, 법조인 등 공인들의 평판을 보여주는 평판시스템 등을 제안한다.



추천사


차형석(『시사IN』 문화팀장)

그는 촛불집회를 가장 가까이서 관찰했던 사람으로, 촛불집회가 일회성 사건이 아니라 우리 사회 커뮤니케이션 구조의 필연적 결과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파토(『딴지일보』 고문)

초고속 정보 네트워크에 의해 세상은 근본적인 의미에서 하루하루 좁아지는 중이다. 저자는 ‘마을’이라는 익숙한 화두를 통해 이에 근거한 새로운 가치와 시스템의 수립을 주창하고 있다. 그리고 이런 그의 전망은 분명 현실화될 것이다.


김태현(아이디 : 버섯돌이, 소셜미디어 전문 블로거)

우리에게 이미 익숙한 사례를 통해, 지배층과 피지배층이 같은 속도의 미디어를 사용하고 있는 ‘현재’를 ‘마을의 귀환’으로 해석한 통찰력이 돋보인다.



차례


서문  7


1장  하울의 움직이는 성  20


2장  인터넷, 인터넷, 인터넷!!  29

1. 한국만의 현상이 아니다  31

2. 익명성 vs 사생활 침해  33

3. 빅 브라더인가? 빅 에브리바디인가?  38

4. 그리 낯설지 않다  46


3장  마을 커뮤니케이션의 구조  49

1. 오래된 미래 : 라다크에서 배운다  50

2. 소국과민(小國寡民)  57

3. 던바의 수와 <AI>  65

4. 입말언어의 미디어적 특징  70

5. 마을 커뮤니케이션 구조의 특징들  76

6. 인터넷 마을  103

7. 마을의 귀환  121


4장  정보, 속도 그리고 미디어  125

1. 1919 vs 2002  125

2. 속도와 정치  133

3. 문자의 도입  138

4. 문자 계급 vs 입말언어 계급  143

5. 인쇄기술, 대중사회를 만들다  146

6. 인터넷 : 절대속도의 일반화  155


5장  홀롭티시즘:개인이 전체를 보다  163

1. 네트워크화된 개인들의 출현  163

2. 더 이상 통제할 수 없다  170

3. 판옵티콘을 넘어 홀롭티시즘으로  175


6장  집합지능과 사회적 정보  180

1. 웹 2.0 :협력의 새로운 방법  182

2. 홀롭티시즘적 지식 만들기  189

3. Government 2.0  208

4. 커뮤니케이션을 디자인하라  210


후주  215

참고문헌  237

인명 찾아보기  242

용어 찾아보기  244


 
지은이 소개


지은이 

전명산 (MyungSan Jun, 1971~)

서울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 사회학과 대학원을 중퇴했다. 저자는 2001년 부산국제영화제에 서태지 팬덤의 이야기를 담은 최초의 팬덤 다큐멘터리 <이것은 서태지가 아니다!>를 발표한 바 있으며, 블로그 기반 미디어 서비스 ‘미디어몹’ 기획팀장, SK 커뮤니케이션즈 R&D 연구소 팀장, 스마트폰앱 개발사 대표 등 IT 업체에서 12년 넘게 근무해온 서비스기획 전문가이다. IT 기술과 문화에 대해 폭넓은 지식을 가지고 있으며, 다수 개인들의 협업을 유도하여 집합지능을 현실화하는 작업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현재는 영어교육 전문업체 스피쿠스 서비스기획팀장으로 재직 중이다. (트위터 : http://twitter.com/blochoXE)



국가에서 마을로속 21세기 마을국가의 사례들!
 
수만 년간 인류가 생존했던 모델인 소규모 마을 구조가 거대한 영토를 지배하는 국가 체제로 전환된 지 수천 년, 그리고 그 수천 년간 인류를 지배했던 ‘국가’의 역사가 불과 한 세기도 되지 않는 시간 사이에 다시 ‘마을’로 변화하고 있다. 국가에서 마을로! 
― 「1장 하울의 움직이는 성」

만약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사생활을 공개하는 데 거리낌이 없어진다면? ……우리는 사생활이 존재하지 않는 그러한 세계와 이미 공존해 왔다. 불과 100년 전까지도 인류 대부분이 그 공간 안에 살았던, 그리고 지금도 그렇게 낯설지만은 않은 마을이란 공간 말이다.
― 「2장 인터넷, 인터넷 인터넷!!」

광우병 소고기 수입 반대를 위한 최초의 촛불문화제가 5월 2일 거행된다는 소식이 인터넷을 통해 퍼지기 시작한 건 4월 28일, 채 일주일도 안 되는 시간이었다. …… 이런 정보 확산 속도 및 여론 수렴 속도 그리고 그에 따른 의견과 행동의 표출 속도는 예전에는 상상할 수 없었던 속도다. 
― 「3장 마을커뮤니케이션의 구조」

다수의 개인들이 실시간 커뮤니케이션으로 연결되었을 때, (개인들이 무장을 하지 않아도) 종종 국가기관이 무기력해지는 경우가 발생한다. ……아랍의 봄Arab Spring에서 볼 수 있듯이, 무장한 권력이 전복되고 정권이 교체되는 사례도 종종 발생한다. …… 21세기 초, 우리는 바로 그 역사적인 변화의 현장 한가운데에 있다.
― 「4장 정보, 속도, 그리고 미디어」

판옵티콘에서는 소수의 권력자가 다수의 개인들을 일방적으로 보기만 했다면, 롭티시즘에서 개인들은 공동체 전체를 볼 수 있다. …… 마을이라는 공간이 바로 홀롭티시즘적인 공간이다. 개인들이 …… 정보의 격차가 별로 없이 비슷한 정보를 공유하고, …… 그에 따라 자신의 행동을 스스로 조율할 수 있는 그런 공간 말이다. 
― 「5장 홀롭티시즘 : 개인이 전체를 보다」

아마도 앞으로 10~20년의 시간에 걸쳐 ‘국가’라는 거대권력이 독점했던 의사소통 및 의사결정에 관한 권한들 중 상당 부분을 네트워크화된 개인들의 연대체에 넘겨주는 거대한 변환이 진행될 것이라고 말한다면 지나치게 낙관적인 상상일까?
― 「6장 집합지능과 사회적 정보」
첨부

0 댓글

Board Menu

목록

Page 1 / 1
Status 섬네일 제목
  섬네일

『정치 실험』 | 마우리치오 랏자라또 지음 | 주형일 옮김 | 2018.4.28

보도자료 정치 실험 Expérimentations politiques 신자유주의 시대 권력관계들의 군도와 정치적인 것의 실험적 재구성 바로 삶과 예술의 이 간격에서부터, 즉 삶과 예술 사이에 자리를 잡음으로써, 주체성의 생산이 가능해진다. 예술가는 주체성의 재전환을 일으키는 요인이거나 그것의 실행자다. 예술가는 주체성의 출현을 촉발하고, 주체성의 생성과 구성을 북돋는 기술들을 발명하기 때문이다. 지은이 마우리치오 랏자라또 | 옮긴이 주형일 | 정가 18,000원 | 쪽수 304쪽 출판일 2018년 4월 28일 | 판형 신국판 변형(139x208) 무선 도서 …

  섬네일

『예술로서의 삶』 | 재커리 심슨 지음 | 김동규·윤동민 옮김 | 2016.6.29

보도자료 『예술로서의 삶』 LIFE AS ART 니체에서 푸코까지 니체, 아도르노, 마르쿠제, 하이데거, 메를로-퐁티, 마리옹, 카뮈, 푸코가 말하는 미학과 자기창조 예술적인 삶은 이상적인 자기(또는 자기들)를 창조하기 위해 학문과 예술 사이에서, 단념과 긍정 사이에서 “춤추는” 것으로 이해된다 지은이 재커리 심슨 | 옮긴이 김동규·윤동민 | 정가 26,000원 | 쪽수 500쪽 출판일 2016년 6월 29일 | 판형 신국판 (152*225) 무선 도서 상태 초판 |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카이로스총서 39 ISBN 978-89-6195-139-5 04160 보도자료…

  섬네일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 구라카즈 시게루 지음 | 한태준 옮김 | 2015.3.19

보도자료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관동대지진에서 태평양전쟁 발발까지의 예술 운동과 공동체 私自身であろうとする衝動 자기계발의 시대에, 20세기 초의 미적 아나키즘의 계보에 다가가는 것은 현재의 상황에서 하나의 원점을 검토하는 것이다 미적 아나키즘은 나의 내부에서 ‘생명[삶]’이란 능산적 자연을 발견해낸 것에서 시작되었다 생명[삶]에서 여러 가지 욕망이나 정동 그리고 이미지가 일어나고 세계와 나를 형성한다 그것은 ‘나의’ 현재의 생명[삶]을 전폭적으로 신뢰하는 것이다 지은이 구라카즈 시게루 | 옮긴이 한태준 | …

  섬네일

예술인간의 탄생 | 조정환 지음 | 2015.1.25

보도자료 『예술인간의 탄생』 인지자본주의 시대의 감성혁명과 예술진화의 역량 The Birth of Homo Artis 저자 블로그 : http://blog.naver.com/joe_gal 누구나 예술가이기를 요구받는 시대에 예술과 예술가 그리고 인간의 운명은 무엇인가? 이 시대에 예술은 종말에 처하는가 새로운 진화의 계기를 맞는가? 낡은 예술체제의 종말로부터 삶과 예술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 낼 주체는 어디서 어떻게 태어나는가? 지은이 조정환 | 정가 22,000원 | 쪽수 428쪽 출판일 2015년 1월 25일 | 판형 신국판 변형 양장 (139×208) 도서 상태 초판 | 출…

  섬네일

미래의 시를 향하여 | 이성혁 지음 | 2013.2.23

『미래의 시를 향하여 : 노동시와 아방가르드』 Toward the Poetry of Future 21세기의 사회 혁명은 미지의 시간을 시적인 것으로 구축해나가는 과정이다! 신자유주의와 금융자본주의의 위기 속에서 ‘노동시’의 정치적 잠재성과 가능성에 대한 진지한 탐색! 지은이 이성혁 | 정가 23,000원 쪽수 544쪽 | 출판일 2013년 2월 23일 | 판형 크라운판 변형 (165×220) 도서 상태 초판 |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Cupiditas, 다중지성총서 6 ISBN 9788961950633 | 보도자료 미래의 시를 향하여_보도자료.hwp 인터넷서점 바로 가기 : 알라…

  섬네일

우애의 미디올로지 | 임태훈 지음 | 2012.11.11

Friendship's Mediology 잉여력과 로우테크(low-tech)로 구상하는 미디어 운동 인문학은 ‘발명’이다! 전자책 대망론에 대항할 파라텍스트 증식론과 이종(異種)의 전자책 설계. 거대 미디어 기업의 하이테크에 맞설 웹 3.0의 새로운 미래상을 구상하다! ‘문학’이라는 로우테크는 미디어 격변기에 맞서 어떻게 재발명될 수 있을까? 지은이 임태훈 | 정가 18,000원 | 쪽수 304쪽 출판일 2012년 11월 11일 | 판형 변형 신국판 (145*215)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도서분류 Potentia, 다중지성총서5 ISBN 9788961950572 | 보도…

  섬네일

국가에서 마을로 | 전명산 지음 | 2012.10.13

From the State to the Village 21세기 대한민국의 커뮤니케이션 구조 변화에 대하여 역사상 어떤 시대에도 지배층과 피지배층이 같은 속도의 미디어를 사용한 적은 없었다. 타인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공동체 전체를 조망할 수 있는 위대한 개인들이 이끌어갈, 21세기 대한민국의 모습을 뚜렷하게 보여주는 책 12년간의 IT 경력을 기반으로 8년간의 고민과 연구 과정을 거쳐 탄생한 역작! 지은이 전명산 | 정가 15,000원 | 쪽수 248쪽 출판일 2012년 10월 13일 | 판형 신국판 변형 (145×215)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판 갈무리 | …

  섬네일

들뢰즈의 씨네마톨로지 | 조성훈 지음 | 2012.6.16

Deleuzian Cinematology 이미지를 삶의 이해관계 속에 놓기 위해 배제해 왔던 무엇인가를 복원하고, 이미지 전체를 되찾기 위해 그것의 본성적인 차이를 나누고 빈 공간을 만들고 가시적인 모든 것을 소멸시키기! 이것이 씨네마톨로지가 펼치는 창조적 소멸론이다. 들뢰즈의 이미지 존재론은 현상학과 사르트르의 주관주의적 이미지론을 비판하고 물질과 정신을 넘어서는 우주의 운동과 시간에 관한 물질사이자 정신사이다. 『들뢰즈의 씨네마톨로지』는 이미지를 존재론적 힘과 역량으로 규정하고, 그것의 형성, 변형, 뒤섞임, 분화, 소멸…

  섬네일

후쿠시마에서 부는 바람 | 조정환 엮음 | 2012.3.26

Winds from Fukushima 죽음의 바람인가 사랑의 바람인가, 재앙의 바람인가 혁명의 바람인가, 몰락의 바람인가 전환의 바람인가, 지역의 바람인가 지구의 바람인가? 후쿠시마에서 당신은 무엇을 보았는가? 전지구적 핵체제인가 전지구적 공동체인가? 착취관계의 지속인가 사랑의 정치적 시간의 개시인가? 한국, 일본, 유럽의 15인의 진보적 지식인들이, 지구 한 켠에서 신음하면서 지구 전체를 향해 절규하고 있는 후쿠시마를 생각하며 우리에게 이 물음들을 던진다. 엮은이 조정환 | 정가 18,000원 | 쪽수 304쪽 | 출판일 2012년 3월 26일 |…

  섬네일

플럭서스 예술혁명 | 조정환, 전선자, 김진호 지음 | 2011.3.3

보도자료 『플럭서스 예술혁명』 Revolution of Art by Fluxus 예술체험과 예술창조의 새로운 가능조건에 대한 미학적 탐구 플럭서스 예술운동에 대한 한국 최초의 본격연구서! 백남준, 요제프 보이스, 존 케이지 등 플럭서스 예술가들은 예술적인 것에 대한 제도적, 전통적 통념을 거부하며 삶, 생명, 존재와 예술의 통일을 선언했다. 분할과 구획에 기초한 목적론적 추구를 거부했던 플럭서스 예술실천은 삶을 예술로, 예술을 삶으로 살아가는 오늘날의 다중에게 무엇을 의미하는가? 지은이 조정환, 전선자, 김진호 | 정가 17,000원 | 쪽…

  섬네일

네그리 사상의 진화 | 마이클 하트 지음 | 정남영, 박서현 옮김 | 2008.10.10

네그리 사상의 진화 The Art of Organization 『제국』과 『다중』의 공저자 마이클 하트가 알기 쉽게 쓴 안또니오 네그리 사상의 정수! 『제국』과 『다중』의 사상적 기원을 밝힌 책! 스피노자, 맑스, 레닌, 그람시, 푸꼬, 들뢰즈 등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이 시대의 지성! ‘아고라 촛불 시대’, ‘집단지성·다중지성 시대’에 맞는 새로운 네트워크 조직화론에 대한 탐구! 지은이 마이클 하트 | 옮긴이 정남영, 박서현 | 정가 16,900원 | 쪽수 236쪽 출판일 2008년 10월 10일 | 판형 사륙판 양장본(127*188) | 도서 상태 초판 출판사 도서출…

Board Links

Page Navigation

  • 1



▷ Tel 02) 325 - 1485 | Fax 02) 325 - 1407 |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8길 9-13 [서교동 464-56] (우편번호:04030) | galmuri94@gmail.com | @daziwonM
▷ Galmuri Publishing Co. 9-13, Donggyo-ro 18-gil, Mapo-gu, Seoul, South Korea (04030)
▷ 계좌번호: 국민은행 762302-04-029172 [조정환(갈)]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