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민주주의

예술인간의 탄생

인지자본주의

아우또노미아

위험한 언어

동물혼

몸의 증언

자본과 정동

자본과 언어

금융자본주의의 폭력

비로소 웃다

아내의 시

리듬분석

봉기

노동하는 영혼

과학의 새로운 정치사회학을 향하여

혁명의 영점

캘리번과 마녀

가부장제와 자본주의

선언

다중과 제국

네그리의 제국 강의

탈정치의 정치학

옥상의 정치

시민을 발명해야 한다

텔레코뮤니스트 선언

매혹의 음색

모차르트 호모 사피엔스

공산주의의 현실성

베르그손, 생성으로 생명을 사유하기

자립기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제국의 게임

산촌

생이 너무나 즐거운 까닭

빚의 마법

9월, 도쿄의 거리에서

공유인으로 사고하라

정동 이론

정동의 힘

마이너리티 코뮌

대테러전쟁 주식회사

크레디토크라시

예술로서의 삶

가상계

가상과 사건

천만 관객의 영화 천만 표의 정치

잉여로서의 생명

로지스틱스

기린은 왜 목이 길까?

집안의 노동자

사건의 정치

기호와 기계

지금 만드는 책

예술적 다중의 중얼거림

Pourparlers

부채통치

부채인간의 관리

일상생활의 혁명

종교인의 현실 참여

기타 조회 수 262 추천 수 0 2014.01.26 06:27:18

종교인의 현실 참여

 

 

우리는 (세상의 잘못된 것에 대해) ‘No! 라고 말해야 한다.”

-

프란치스코 교황복음의 기쁨 (Evangell Gaudium)‘에서

 

카톨릭

전주 교구 창신 신부의시국 미사 일파만파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정치 사회적으론 종교인의 정치적 발언 내지 행위의 타당성 정당성을 에워싼 논란이 뜨겁고, 학계에선 새삼 정교 분리 (statecraft vs. soulcraft) 역사를 고찰하는가 하면, 카톨릭 내부에선 교리() 해석이 분분하다.

모두가 근본적인 시각이 다르고, 문제 접근 방식이 달라 마치 백가쟁명 양상인데, 나로선 이번 사태를 계기로 종교인, 특히 목회자 (신부/목사) 현실 참여 문제에 대해 평소 생각하던 바를 적어 보고저 한다.

종교

(신앙) 인으로선 인간 만사 모두가 하나님의 역사하심이다. 인간 생명의 존립을 좌지우지하는 현실적인 정치 경제도 하나님이 역사하시는 과정으로 보아야 한다. 따라서 정치 경제 사회 시스템은 하나님의 뜻대로 정의롭고 공평하고 ()하게 돌아가도록 해야 한다. 그렇지 못할 하나님의 사역자들은 어떻게 해야 것인가?

이번

신부의시국 미사파동에 대해 서울 대교구장 염수정 대주교는 이렇게 말한다. 정치 참여는 그리스도인의 의무이다 임무를 주도적으로 행동하는 것은 평신도의 소명 으로 (카톨릭 교리서는) 강조하고 있다.”

사제들은 먼저 자기 자신으로부터 나와 신자들의 고통과 짐을 있어야 한다

정치

참여 내지 정치 행동이 평신도들에게 소명이라면 사제에게는? 그리고

사제들이

신자들의 고통과 짐을 함께 있는 현실적인 방법은?

비교인

(非敎人)에겐 많은 의문을 자아낸다. 어딘가 앞뒤가 맞는 논리적인 모순을 느낀다.

브라질

헬더 까마라 주교는 이렇게 말한다.

가난한 사람에게 빵을 주면 그들은 나를 성인이라고 부른다. 그런데 내가 가난한 사람들이 빵이 없느냐고 물으면 그들은 나를 공산주의자라고 한다.

(When I give food to the poor, they call me a saint.

When I ask why the poor have no food, they call me a communist.)

자비를

베푸는 것은 종교 행위이고, ‘가난의 이유 묻는 것은 정치 행위가 된다? 아이로닉한 이야기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강론한다.

지상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Listen to the voice of the earth)”

지상의 목소리 무엇인가? 우리의 삶을 결정하는 정치 경제 사회 문제 아닌가.

귀를 기울여라.” 거기에 관심을 갖고 행동라는 아닌가.

보수

전통 종교, 많은 보수 주의 목회자들은 교회 안에서 개인의 (영혼) 구원만을 설교한다. 인간의 하루 하루 생존을 좌지우지하는 정치/경제 문제는 그들이 간여할 바가 아니란다. 그것들은 정치 경제하는 사람들의 , 정교는 분리돼야 한다고 주장한다. 여기서 묻고 싶어진다.

그렇다면

정치 경제가 잘못 돌아갈 , 그로 인해 숱한 생명이 고통을 받을 ,

하나님 땅에 펼친다는 그들로서 이를 외면, 오불관언 해도 좋을 것인가.

그래서는

안될 줄로 안다.

그들은

누구보다 앞서 하나님 정의의 깃발을 높이 쳐들어야 한다. 그리고 땅의 불의, 죄악, 불공평, 불선 (不善) 증언하고 규탄해야 한다. 이는 한갓 정치() 발언 / 행위가 아닌, 하나님 말씀 대변이자 실천이며 그들의 소명이라는 생각이다.

그리고

이는 생명을 구원하는 소선 (小善) 뛰어넘어 다수를 함께 구원하는 공동선 (共同善) 길이기 때문이다.

<

장동만> <12/01/13>

P.S. 첨부한 , 잉여 청춘들이여,

Think Global!

관심 있으신 , 보아 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기타 종교인의 현실 참여 file 고완히 2014-01-26 262
10 기타 'Occupy!'-새 時代의 아이콘 고완히 2011-10-22 1094
9 기타 쿠바의 히포크라테스 선서 고완히 2011-08-10 891
8 기타 천국 /사후 세계는 없다 ? 고완히 2011-06-28 1001
7 갑론을박 바보가 천당서 띄우는 편지 고완히 2009-06-09 1620
6 기타 Obamerica의 도전과 시련 file 고완히 2008-11-29 1758
5 갑론을박 촛불 心志가 사른 것들 file 고완히 2008-07-19 1869
4 갑론을박 (펌) 바보야, 경제 다가 아냐! file 고완히 2008-01-02 2164
3 갑론을박 (펌) 기자는 악마다-신정아를 위한 대변 file 고완히 2007-10-21 2085
2 갑론을박 (펌) 친일 재산과 "Born with..." file 고완히 2007-06-18 2011
1 기타 고통 속의 고통 너머 신화pq 2003-11-23 4731



▷ Tel 02) 325 - 1485 | Fax 02) 325 - 1407 |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8길 9-13 [서교동 464-56] (우편번호:04030) | galmuri94@gmail.com | @daziwonM
▷ Galmuri Publishing Co. 9-13, Donggyo-ro 18-gil, Mapo-gu, Seoul, South Korea (04030)
▷ 계좌번호: 국민은행 762302-04-029172 [조정환(갈)]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